대덕구중독관리통합지원센터

중독관련자료

스마트폰 중독 아이들, 예방교육은 유명무실

작성자 : 작성자관리자    작성일 :2021-01-13 15:32:59   작성 IP : 221.158.2X.XX    조회수 : 30

과의존 예방교육 의무화 첫 해, 어린이집 3분의 1(1만3,081곳) 교육 미실시

 

최근 4년간 만3~9세 어린이 스마트폰 과의존 위험군 12.4%→22.9%로 증가됐다.

 

과학기술정보통신위원회가 진행한 「2015~2019년 스마트폰 과의존 실태조사」에 따르면 최근 4년 간 만3~9세 어린이들 중 스마트폰 과의존 위험군 비율은 12.4%에서 22.9%로 증가했다. 이는 전체 스마트폰 과의존 위험군 평균 20%보다도 높은 수치이다. 특히 2019년 맞벌이 가정의 스마트폰 과의존 위험군 비율도 26.1%로 평균보다 높은 것으로 조사됐다.

 

나아가 만3~9세의 어린이들의 스마트폰 의존도는 최근들어 성인들을 앞지른 것으로 나타났다. 2019년 어린이 과의존 위험군 비율은 22.9%로, 성인 전체 위험군 비율 18.8%보다 높았다. 이는 성인 전체 중 25.2%를 기록한 20대 다음으로 높은 수치다.

 

2015년만 해도 어린이 과의존 위험군 비율은 12.4%로 전 연령에서 가장 낮았다.

 

국회 과학기술정보통신위원회 소속 전혜숙 국회의원(더불어민주당, 서울광진갑)이 과학기술정보통신부에서 제출받은

 

현행 「국가정보화기본법」 제30조의8에 의하면 어린이집과 유치원 등은 작년부터 연1회 이상 인터넷중독 예방과 해소를 위한 교육을 실시해야 했지만, 첫 해부터 시행 성적이 저조한 것이다.

 

이에 더해 예방교육을 실시하지 않을 경우 원장·교감·학생처장 등 관리자들이 받도록 되어 있는 특별교육도 제대로 이루어지지 않고 있었다.

 

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전 의원실에 제출한

 

전혜숙 국회의원은 “스마트폰 예방교육이 의무화됐지만, 현장에서는 유명무실하다”며 “예방교육을 잘 시킨 곳은 인센티브를, 예방교육도 하지 않고 관리자 특별교육도 받지 않은 곳은 특별지도를 하는 등 예방교육이 현실화 되도록 제도적 장치를 마련해야 한다”라고 말했다. 강경남 기자

 

 



댓글쓰기
- 타인을 비방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 글의 게시를 삼가주세요.

이름 암호 메일     글쓰기 영역 늘리기 :글쓰기 영역 늘리기  글쓰기 영역 줄이기글쓰기 영역 줄이기
 
내용   댓글 저장
답변
이전 다음 리스트


총 게시물: 2817   페이지: 1/188   오늘: 14236   전체: 7981352

이름 선택/해제 제목 선택/히제 내용 선택/해제 검색

2817

   술 마신 뒤 6분이면 뇌 변화 일어나(연구)  new

작성자관리자

2021.01.22

0

2813

   [과학을읽다]뇌가 술에서 깨는 시간 '42일'  new

작성자관리자

2021.01.22

0

2812

   [드링킷] 체내 알코올, 언제 분해될까?  new

작성자관리자

2021.01.22

0

2809

   중독 "끊을 수 없다면 피하라"  new

작성자관리자

2021.01.22

0

2807

   술과 커피는 최악의 궁합? 아니라고 말해줘!  new

작성자관리자

2021.01.22

1

2806

   만성간염, 지방간 방치하면 간경변으로 진행  new

작성자관리자

2021.01.22

1